검색

세계한상대회 리딩CEO포럼 홍명기 명예의장 별세

아메리칸드림을 일군 대표적인 韓商 홍명기, 향년 87세로 미국 LA에서 별세

- 작게+ 크게

뉴욕일보 최 용국 기자
기사입력 2021-08-20

 ©故홍명기 명예의장 뉴욕일보

 세계한상대회 리딩CEO포럼 홍명기 명예의장이 미국 현지시간 8. 18. 오후 미국 LA 로마린다메디컬센터에서 뇌출혈로 별세했다. 

 

故홍명기 명예의장은 아메리카드림을 일군 대표적인 한상으로, 1954년 미국 유학 후 페인트회사에서 경력을 쌓았고, 51세의 늦은 나이에 산업, 건축용 특수도료를 개발 및 생산하는 ‘㈜듀라코트’를 설립해 30년 만에 연매출 3억달러 규모의 세계특수페인트계의 대표적인 기업으로 일궈냈다. 


 故홍명기 명예의장은 평소‘기부왕’이라는 별명이 있을 만큼, 생전 누구보다 재외동포사회와 모국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섰다. 고인은‘글로벌한상드림’의 명예이사장으로 모국청년에 장학금 지원 및 차세대 한인 인재 양성사업을 추진하였고, 750만 재외동포를 위한 재외동포교육문화센터 건립 지원에도 앞장섰다. 또한 직접‘밝은 미래재단’을 설립해 차세대 재외동포들의 교육과 장학사업을 추진하였고, 도산 안창호 선생 동상 건립, 한인전쟁영웅 김영옥 대령 추모사업,  LA 대한인국민회관 복원사업 등 미주한인 이민역사를 보존하고 기념하는 사업에도 적극 기여하였다.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은“故홍명기 명예의장은 늘 모범적인 한상의 표본으로 솔선수범하시며, 후배 한상들을 멋진 리더쉽으로 이끌어주셨다. 이번 10월에 열릴 세계한상대회 때 뵙기를 기대했는데, 세계한상의 큰별이 우리 곁을 떠나서 너무 아쉽다. 삼가고인의 명복을 빈다 ”라고 말했다. 

 

 재외동포재단은 이번 10월에 열릴 세계한상대회에서 故홍명기 명예의장의 업적을 기리고, 추모하는 시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뉴욕일보는  故홍명기 명예의장이 지난 한상대회장 당시에 큰업적으로 행사를 훌륭히 치룬 단독 인터뷰를 취재한 바 있다.

 전 세계 한인의 존경할 만한 거상의 평소 가르침을 잊지말고 더욱이 글로벌 한상으로 뜻을 기리는 추모가 되기를 기원한다.

최 용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욕일보. All rights reserved.